눈뜨고는 보기 힘든 대한민국 패션의 암흑기 시절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대한민국 패션 암흑기 시절”이라는 게시물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며 화제가 되고 있다.



한류열풍은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퍼지고 있고, SNS 상에서 한류 연예인들의패션 또한 할리우드스타 못지않은 관심을 받고 있다.

덕분에 한국의 패션은 아시아 국가들 사이에서 패션의 기준처럼 자리매김하고 있고 한국으로 쇼핑을 하러 오는 해외 관광객 또한 적지 않다.

하지만 이러한 우리에게도 어두침침했던 과거가 있었다.

패완얼이라는 말이 과연 사실인지 의문까지 들게 하는 게시물 속 사진들은 믿기 힘든 조합의 패션들을 보여주고 있어 많은 사람들에게 적잖은 충격을 주고 있다.

특히 영화배우 고수의 패션은 범인으로서는 이해하기 힘들어 많은 팬들마저 놀라게 하였는데,

한 편 이를 접한 많은 네티즌들은, “저땐 어떻게 저렇게 입고다녔을까요……….”

“오 안됔ㅋㅋㅋㅋㅋ 패션이 돌고돈다해도 저시기는 지나치길…” “고수는 진짜 못봐주겠다..” “무슨일이야 ㅋㅋㅋㅋㅋㅋ옷들이 다 자기주장이 강하네”

“고수는 드라마의 한 장면인가요..? 일부러 저렇게 의도해서 입은건가요???” “???고수보고 눈을 의심했네 세상에..”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초긍정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이미지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컴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