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부러진 채로 모유수유하는 모성애의 힘(동영상)

page4

 

왼쪽 발목이 고통스럽게 꺾인 상태에서도 아픔을 내색하지 않고 아기에게 모유를 먹이는 여성의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22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미러는 남편의 오토바이에 타고 브라질의 도로를 가던 한 여성이 달려오는 승용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일어났다고 보도했다.

남편과 함께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여성은 갑자기 튀어나온 승용차와 충돌해 넘어지는 과정에서 왼쪽 다리가 완전히 부러졌다.
다리를 다친 여성은 꼼짝도 할 수 없었는데도 불구하고 아기를 감싸 안고 모유 수유를 하기 시작했다.

심지어 아기가 놀랄까 봐 침착하고 평온한 눈빛으로 아기를 바라보며 자신의 젖을 아이에게 먹였다.
잠시 후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하고 나서야 이 여성은 고통을 호소하기 시작했고 즉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를 받으며 건강을 회복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참기 힘들 만큼 고통스러운 상황에서도 자신의 아기가 배고플 것을 먼저 생각하는 여성의 모습은 급속도로 확산되며 모성애가 무엇인지 다시금 생각하게 만든다.

 

<사진·영상출처: mirror >

고딩아니면말고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s://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원본출처 : 포스트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