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대학생들에게 전하는 ‘호구 되지 않는 방법’ 5가지

36852_35372_3136
<사진출처: tvN ‘치즈인더트랩’ 캡처(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예비 대학생들을 위한 꿀팁’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이는 원서 접수를 앞둔 예비 대학생들에게 진정한 캠퍼스 라이프를 만끽할 수 있도록 전하는 대학생 선배들의 ‘현실적’인 조언으로 누리꾼들의 ‘공감’을 끌어내고 있다.

게시자 A 씨에 따르면 캠퍼스를 즐기기 위해서는 5가지만 제대로 기억하면 된다.

1. 학생회비

입학하면 신입생들을 상대로 ‘학생회비’를 내라고 하는데 보통 1~20만 원 정도이다.

하지만 이 돈은 ‘유흥비’로 사용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학생회에 들어갈 생각이 있다면 내고, 그렇지 않다면 내지 않아도 된다.

학기가 끝날 때쯤이면 총학생회장이 괜히 차를 산다고 하거나 밥을 사준다는 소리가 들리는데 그들이 돈은 ‘학생회비’에서 나올 확률이 높다.

선배들이 학생회비를 안 내면 학점에 불이익을 준다고 협박하거나 장학금을 못 받을 수도 있다는 말. 모두 그냥 한 귀로 듣고 흘려버리면 된다.

2. 학생회 활동

학생회에서 활동하면 ‘취직’에 도움이 될 거라는 생각에 시작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이는 전혀 근거 없는 소리다.

그렇다고 학생회에서 활동한 것이 ‘마이너스’로만 작용한다는 것은 아니다.

여러 가지 활동이 도움이 될 수는 있지만, 이것이 ‘취업’에 결정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것은 아니므로 다 자기 하기 나름이다.

3. 똥군기

괜히 선배들이 후배들을 상대로 말도 안 되는 ‘똥군기’를 잡으면 바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리는 것이 도움이 된다.

정치성향에 상관없이 이런 상황에 가장 도움이 되는 것은 바로 ‘일베’

**학교 선배가 후배들을 상대로 똥군기 잡고 있다고 일베에 올리는 순간 전국적으로 욕먹는 것은 시간문제가 된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증거물 (카카오톡 또는 SNS)을 꼭 첨부해라.

4. 조별과제

‘남이 안 하면 나라도 열심히 해야지.’

이런 마음은 버려라. 결국 ‘목마른 자가 우물을 판다’라는 말이 있듯 목마른 자가 우물을 파게 하여야 한다.

절대 목마른 자가 되어서는 안 된다. 다른 사람이 안 한다고 솔선수범 나서는 너의 모습. 결국, 알아주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는 사실.

여기서 인간관계를 또 하나 배워갈 것이다.

5. 수강정정 기간

교수마다 다르긴 하지만 보통 수강정정 기간을 출석에 반영하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신입생의 경우 무턱대고 등교하지 않을 수 없으니 일단 1학년 1학기 때는 교수성향을 파악하기 위해 등교하고 2학기 때부터 교수 성향을 파악한 뒤 출석하는 것이 중요하다.

곡선형몸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81 facebook comments “예비대학생들에게 전하는 ‘호구 되지 않는 방법’ 5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