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잔인한 놀이방법

660666<사진출처: 드라마 여왕의 교실 캡처_기사와 무관한 사진 >


일본 초등학생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부모 과거 찾기’ 놀이가 전 세계를 충격에 빠트렸다.

최근 일본 초등학생들은 부모님의 아이디를 검색해 과거 사진을 찾아보는 놀이가 유행 중이다. 주로 과거 사진, 과거 SNS에 올린 글 등을 캐내고 그것을 부모를 놀리는 데 이용하고 있다.

현재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 세대는 인터넷이 활성화된 세대가 아니라 피해가 심하지 않지만, 앞으로 이 놀이가 계속 유행할 경우 많은 부모들에게 수치심을 안겨줄 가능성이 높아 문제가 되고 있다.

부모의 과거사를 찾아내 놀리는 놀이가 유행하자 일본 내에서는 ‘잔인하다’, ‘살인적이다’는 평이 나오고 있다.

누구에게나 ‘흑역사’를 들키고 싶지 않아 할 텐데, 특히 자녀에게 들키는 부모의 마음이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것이다.

일본 초등학생들의 ‘부모 과거 찾기’ 놀이의 유행이 확산되면서 한국 부모들에게도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국 누리꾼들은 “내 자식들이 보면 창피해서 안 되니까 미리 지워야겠다.”, “미리 알았으니 빨리 대처하는 것도 방법”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곡선형몸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24 facebook comments “초등학생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잔인한 놀이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