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플리마켓에서 벌어진 목도리+털모자 대참사ㅋㅋ

플리마켓을 진행 중이던 젝키 강성훈 갤러리에

글이 하나 올라왔다.

플리 뭐라도 팔고 싶어서 방구석 다 뒤져봐도 쓰레기밖에 안나옴…

고무장갑이라도 팔까 하다가 전래 긴 머플러 같은거 발견했는데

아니 내가 이걸 내 취향도 아닌데 언제 샀는지 모르겠는데 한번도 쓴 적 없음.

그래서 새거임…

만져보니까 나름 부드럽고 포근해;

좀 길긴 한데…

세탁해줄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배송비 내가 냄

미니멈 가격 천원 ㅋㅋㅋㅋㅋㅋㅋ

천원으로 정함.

마감시간은 걍 선착순으로 1명 나타나면 마감할래 가져가…

 

결국 2222원에 낙찰 된 목도리

그리고 올라온 목도리 후기…

사랑해요…

폰케이스까지 친절하게 넣어줌

ㅇㅖ……

목도리가 길어봤자 을매나 길…

…?

구라 안치고 2미터 넘는 듯

ㅇㅣ 색히 목도리 아닐 수도 있어;;

문득 얼마나 긴지 궁금해짐

 

(놀람주의)

 

몸에 한번 감아보았다.jpg

상반신을 덮어버릴 수 있는 목도리!

야 성훈아

I will find you… and…

혼자 집에서 미이라 놀이 할 때 쓰면 좋음.

그리고 덤으로 온 정체불명의 것을 꺼내보았다.

도ㄷㅐㅊㅔ……

아아 왜 슬픈 예감은 틀린 적이 없나

문득 어떤 쇼핑몰 후기가 생각나는 것이었다.

난 무말랭인 가 해서 써보았다

무말랭이 아니고 뚱이었다.

몬가…

뚱이 같기도 하고…

석순 같기두 하궁…

사실상 이거 모자가 나한테 빠큐하는거 아니냐

결국 모자로 쓰겠다는 생각을 포기하고 발에 씌워보았다.

장점 – 수면양말로 쓰면 좋음

단점 – 한짝밖에 없음

그리고

한줄평: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