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의 흐름대로 요리하는 어느 블로거 ㅋㅋㅋ

#_우리학교_클라스

의식의 흐름대로 사는 한 블로거의 일상을 훔쳐보쟛-★

향긋한 딸기

딸기가 이토록 향긋한데 왜 레몬물은 있고 딸기물은 없을까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딸기물의 시간입니다.

물에 딸기를 넣어줍니다.

마십니다.

사람들이 굳이 하지 않는 일에는 다 그럴만한 이유가 있습니다.

위대한 발명은 호기심에서 비롯되지만,

모든 호기심이 위대한 발명으로 이어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다시한번 가슴속에 새깁니다.

#_우리학교_클라스

미지근한 물에 담궈서 새우의 긴장을 풀어줍니다.

낯선 프라이팬에 들어가는 일은 누구에게나 떨리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이 칼에는 거울 기능이 있어서

실시간으로 재료만 자르는지 아니면 손도 같이 자르는지 확인하면서 칼질을 할 수가 있겠습니다.

새우는 오래 익히지 말라고 알려주셨는데

이 새우는 존재감이 너무 없어서

질겨지기를 바라는 마음이니까 오래 익히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저는 덜익은 해산물 공포증이 있기 때문에 잘 익히면 좋습니다.

#_우리학교_클라스

식히는 동안 샐러리를 먹으면서 기다리면 되겠습니다

마요네즈를 장전하고

발사!

하면 홈을 따라서 주우욱 나갈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엘리작 말했어요

세상은 생각대로 되지 않는다고

달팽이 컨셉으로 뿌려줍니다.

분단국가의 아픔이라는 민족의 주제를 타르트에 고스란히 담아낸 것입니다.

남쪽이 더 넓은 것을 통해 저의 애국심 및 국가관 및 안보관을 확인 할 수가 있겠습니다.

75g이 목표입니다.

좀 더 달콤해졌습니다.

#_우리학교_클라스

씻었는데도 여전히 지저분해 보이는 것은 왠지 수염 때문인 것 같습니다.

수염을 분리하고 나니까 한결 깔끔해진 것 같은데

머리를 분리해서 그런 것 같기도 합니다

그동안 얼굴이 지저분해 보인 것이 이 수염 때문이 아니라 얼굴 때문이었나

한번쯤 고민을 해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이건 좀 잘 깐 것 같습니다.

#_우리학교_클라스

우리도 새우처럼, 세상을 떠나기 전에 무언가 많이 남기는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라면은 꽤 맛있어 보이는데

라면은 원래 맛있기 때문입니다.


고딩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출처=”온라인 커뮤니티”